초자연적이고 신비적인
    각기 다른 문화권 속에서 구전되는 이야기